안양시, ‘착한 그늘막’ 지역주민들로부터 좋은 반응 얻어
안양시, ‘착한 그늘막’ 지역주민들로부터 좋은 반응 얻어
  • 이동현 기자
  • 승인 2019.08.26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늘막 추가 설치해
그늘막 추가 설치(박달초)
그늘막 추가 설치해
그늘막 추가 설치(안양서초)
그늘막 추가 설치해
그늘막 추가 설치(양지초 정문)
그늘막 추가 설치해
그늘막 추가 설치(양지초 후문)

 

안양시만안구가 폭염 지속에 따른 일명‘착한 그늘막’(이하 그늘막)을 지난 20일 구 관내 38개소에 추가 설치했다고 밝혔다.

만안구는 지난 2년 동안 보행자 통행이 잦은 교차로와 횡단보도를 중심으로 46개소에 그늘막을 설치해 운영해 왔다.

이에 대한 호평이 잇따르자 구는 이달 들어 38군데에 설치를 추가하기에 이르렀다.

특히 어린이보호구역 내 보행자 사고율 제로화를 위한‘노란천사 프로젝트’사업에 부응해 안양9동 양지초등학교 등 4개 초교인근 5개소에는 초록이 아닌 노란색상의 그늘막을 신설해 학부모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만안구 관내에는 이로서 초교인근을 포함해 모두 84군데에 그늘막이 들어서 시민편의를 도모하게 됐다.

한편 안양시는 폭염에 대비해 그늘막은 물론, 경로당 무더위 쉼터와 구청사 강당을 활용한 야간무더위 쉼터를 운영해 지역주민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